로고

문경새재에서 생태관광 축제 한마당

- 2023 생태관광 축제(페스티벌) 경북 문경서 개최, 35곳 생태관광지역 주민 참여

Eco-Times | 기사입력 2023/11/09 [12:05]

문경새재에서 생태관광 축제 한마당

- 2023 생태관광 축제(페스티벌) 경북 문경서 개최, 35곳 생태관광지역 주민 참여

Eco-Times | 입력 : 2023/11/09 [12:05]

 

 

 

▲ 문경새재도립공원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11월 10일부터 11일까지 문경새재 도립공원에서 ‘2023년 생태관광 축제(페스티벌)’를 개최한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더 가까이 생태여행, 생태산책’을 주제로 생태관광지역별 특화 체험, 특산물 장터 등 각종 즐길거리가 준비됐다.

 

이번 행사에는 올해 생태관광지역으로 새로 지정된 제주시 평대리 등 6곳을 포함한 총 35곳의 생태관광지역 주민을 비롯해 환경부 산하기관인 국립공원공단, 국립생태원 등도 참여한다.

 

행사 첫날인 11월 10일에는 ‘친친 클래식’의 팝페라 공연을 시작으로, 아이들의 맑은 목소리를 들을 수 있는 동요팀 ‘개똥이 어린이 예술단’의 합창이 펼쳐친다.

 

이어서 생태관광 활성화 유공자 표창 및 생태관광 사진 공모전 당선자 상장 수여식이 열린다. 행사 둘째 날에는 ‘문경 돌리네습지’ 생태관광 체험이 준비됐다.

 

또한 부대행사로 양일간 생태관광 사진전과 국립공원공단의 인공암벽등반 및 진로 체험버스(VR)가 운영되며 지역의 특산물을 활용한 음식 시식회, 누에고치 공예 등 문경새재를 찾은 국민들이 즐길 수 있는 각종 체험행사와 지역 특산물을 살 수 있는 직거래 장터도 열린다.

 

‘생태관광 축제(페스티벌)’는 생태관광지역 주민과 관광객이 어우러져 빼어난 자연을 함께 즐기며 생태계보호의 중요함을 널리 알리기 위한 행사로 2015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안세창 환경부 자연보전국장은 “문경새재에서 개최되는 축제의 마당에 참여해 자연환경을 즐기기를 기대한다”라며, “환경부는 자연환경을 보전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모두 이룰 수 있도록 생태관광을 적극 개발하겠다”라고 말했다.

 

 

[생태관광]

 - 생태계가 특히 우수하거나 자연경관이 수려한 지역에서 자연자산의 보전 및 현명한 이용을 통하여 환경의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는 자연친화적인 관광을 말함(「자연환경보전법」 제2조)

 

 

생태환경뉴스 Eco-Times / 홈페이지: eenews.kr

Eco-Times 장영현 기자sun@du.ac.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